부동산 구인
자동차 개인지도
중고매매 개업홍보
최종편집
2020-09-20 오전 11:09: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예천인터넷뉴스
의회소식
정치,국회뉴스
자랑스런 예천인
읍면소식
우리학교마을최고
예천의 문화행사
알아두면 좋은것
인사이드
예천농특산물
종친화수회
가볼만한 곳
소문난 맛집
인물동정
주요신문스크랩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건강상식
자유게시판
 

예천인터넷뉴스
상세내용 [35974 번]
글 쓴 이 AnnieHong 등록일자 2019-01-04 오전 10:47:43
이 메 일 annie200512@gmail.. 홈페이지
글 제 목 [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글 내 용 본문에도 분명히 밝혔다시피 합의금 받았습니다. 그것도 한국 기준이로요.
그러나 그것이 사건의 본질을 가릴 수는 없습니다.
내가고발하는 것은 국민의 세금으로  
외유 와서 허튼 짓들 하고 가는 의원들에게 경종을 울리고 의회차원에서의 조치가 있었으면 하는 것입니다. 물론 남편에게 진정한 사과도 해야겠지요. 박의원은  아직 사과한 적 없고 현재까지도 거짓을 일삼고 있습니다. 그리고 주취폭력등애 대한 폐해를 해당 군의원이 속한 지역사회에 알리는 것이 목적입니다. 전혀 무방비로 일방적으로 당한 폭행이 무엇으로 정당화될 수 있습니까? 그러니 합의금을 준 것이겠지요. 돈을 받았으면 잘못된 행태도 덮어줘야 합니까? 사적인 합의을 떠나 공적인 영역에 제보를 하는 것입니다.  
---------------------------------------------------------------------------------------------

해외 연수 기간에 벌어진 예천군의회 의원과 동행한 가이드와의 마찰 논란이 증폭되고 있다. 군의원과 가이드 간의 입장과 주장이 극명하게 엇갈리면서 진실 공방으로 번질 태세다.

예천군의회 관계자와 가이드 등에 따르면 지난달 20일 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예천군의원 9명과 군의회 소속 공무원 일행은 7박 10일간의 일정으로 미국 동부 및 캐나다로 해외연수를 떠났다. 그러나 시간이 지나면서 빡빡한 연수 일정을 모두 소화해야 하는 가이드와 이를 따를 수밖에 없는 군의회 연수자들 간의 갈등이 생기기 시작했다.

문제의 시비는 23일 오후 6시쯤(현지시각) 캐나다 토론토에서 저녁식사를 마치고 다음 장소로 이동하기 전 군의원 A씨가 연수자들을 대신해 가이드 B씨에게 가이드 일정에 관한 불만을 제기하면서 발생했다. 이들 간의 시비는 각각 쌓여있던 감정이 폭발하면서 설전을 넘어 몸싸움으로까지 번진 것으로 알려졌다.

가이드는 '전날에도 술에 취해 버스 안에서 고성방가를 일삼는 일부 의원을 자제시켜야 하는 등 문제가 있었다'며 '마찰을 빚은 날 저녁식사 때도 도를 넘는 술판을 벌이던 군의원 A씨가 술에 취해 본인의 얼굴을 주먹으로 때려 착용하고 있던 안경에 미간이 찢어지는 상처를 입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군의원 A씨는 '술을 마시지 못하는 체질이며 이날도 술을 마시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A씨는 '고성방가는 전혀 없었으며 일방적 폭행이 아닌 '그만 이야기하자'고 손사래를 치는 과정에서 가이드가 손에 맞았고 표준형 밴드에 가려질 정도의 상처가 난 게 전부'라고 했다.

이후 상처를 입은 가이드 B씨는 합의금으로 A씨에게 1만2천달러(한화 약 1천351만원)를 요구했고, 최종 6천달러(한화 약 675만원)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합의금을 준 것과 관련, 군의원 A씨는 '가이드 B씨가 '여기(현지)에서 신고해 사건이 되면 현지법에 따라 처벌을 받아야 하기 때문에 한국으로 돌아갈 수 없다'며 협박 아닌 협박을 했고, 작은 일이 크게 번질 것을 우려해 합의금을 줬다'고 했다.(매일신문 옮김)



[답글]------------------------------얼굴상처난것은 안됐지만 큰합의금받앗먹고 문제제기하는건 워째뒷맛이좋지않아요|

[답글]------------------------------|


관련 글 목록
제   목 작성자 작성일자 조회수
     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2026
       [답][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오뚜기 2019-01-04 1725
       [답][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오뚜기 2019-01-04 1691
       [답][Re]박종철의원의 거짓과 협박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68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과 협박을 밝힙니다 진실 2019-01-04 1703
       [답][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ㅇ.ㅇ 2019-01-04 1693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뻐국 2019-01-04 1749
           [답][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09
           [답][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주부 2019-01-04 1705
             [답][Re][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15
       [답][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궁금이 2019-01-04 1764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ㅇ_ㅇ 2019-01-04 1687
           [답][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ㄱ.ㄱ 2019-01-04 1730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50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유천사람 2019-01-04 1733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697
       [답][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합의 2019-01-04 1743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19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40
       [답][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퍼옴김 2019-01-04 1770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03
           [답][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예천읍민 2019-01-04 1772
           [답][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76
         [답][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관전평 2019-01-04 1833
▶        [답][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748
           [답][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오호통제라 2019-01-04 1783
             [답][Re][Re][Re][Re]박종철의원의 거짓을 밝힙니다 AnnieHong 2019-01-04 1837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162,397,677
  오늘 : 47,016
  현재접속자 : 147
예천인터넷뉴스 | 경북 예천군 예천읍 효자로 62 | 제보광고문의 054-655-3131 | 팩스 054-655-4141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4.13 | 등록번호 경북아 00016호
발행인,편집인 김명임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명임
Copyright by yc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yci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