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16 16:34

  • 뉴스 > 예천인터넷뉴스

예천읍 전선·통신선 없는 산뜻한 거리로 탈바꿈!

쾌적하고 산뜻하게 탈바꿈한 원도심 도로변...

기사입력 2021-09-13 08:1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예천군의 원도심 거리가 전선지중화 사업으로 한층 더 쾌적하고 산뜻하게 탈바꿈 했다. 예천군이 지난해 10월부터 추진한 중앙로(예천교~국제신발)와 시장로(백한의원~황금청과)800m 구간의 전선지중화 사업이 마무리되면서 이 구간 머리 위에 거미줄처럼 얽혀 있던 각종 전선들이 사라져 도심 미관 개선 및 보행환경이 크게 개선됐다.

 

 

2024년까지 사업비 200억 원이 투입되어 굴모리~한전 삼거리 구간 4km 전선통신선을 지중화하는 사업으로 연차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1차년도에 이어 2차 년도에는 시장로(황금청과~하림당약국, 백한의원~형제철물) 구간 1.3km 구간도 올해 9월에 착공해 2022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신속하게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김학동 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오랜 공사기간 동안 불편을 참고 협조해 주신 상인들과 군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도심내 지중화사업으로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도시, 군민이 안전한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도심재생 뉴딜사업과 시가지 간판정비사업과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차모 기자 (jcm5429@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