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16 16:34

  • 뉴스 > 예천인터넷뉴스

예천군 3억9천8백만 원 투입, 한천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알림시스템 운영!

진출입로 7개소에 차량 차단기‧번호 인식기 등 설치

기사입력 2021-09-17 08:3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예천군은 집중호우 등에 대비하기 위해 한천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알림 시스템을 본격 운영한다. 올해 행정안전부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알림시스템 구축 공모 사업에 최종 선정돼 사업비 398백만 원으로 진출입로 7개소에 차량 차단기, 번호 인식기 등을 설치했다.

 

 

침수위험 알림시스템은 차량이 주차장으로 진입하면 차량 번호를 인식해 집중호우나 태풍 등 하천 수위가 상승할 경우 자동차 의무보험 가입관리 전산망에 등록된 차량 소유주 휴대전화로 즉시 위험 상황을 알리는 문자를 자동 발송한다.

 

 

과거에는 담당 공무원이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에 남겨진 연락처를 확인한 후 전화로 차량 이동을 요청해야 해 빠른 대피를 유도하기 어려웠으나 이번 시스템 운영으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해졌다.

 

김학동 군수는 "차량 침수위험 알림시스템 운영으로 갑작스러운 자연 재해가 와도 차량 피해가 발생하지 않아 군민들 안전은 물론 재산까지 지킬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예천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차모 기자 (jcm5429@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